조회 수 50 추천 수 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안녕하세요.

벌써 봄이 다가왔어요ㅎㅎ

10월 1일자로 발령받고

벌써 6개월이 지나가네요.

무려 반년이라는 눈 깜짝할 시간에 지나가버렸어요.

 

인생이 지나가는 속도는 나이에 비례한다는데, 그 말이 맞는 것 같아요.

어릴 때에는 하루가 길고, 일주일이 길고, 어서 방학이 왔으면 하는 마음 뿐이었는데

최근에는 하루가 어떻게 지나갔는지도 모르겠고, 일주일도 금방 가고, 주말은 더 금방 가고...

모든 게 다 빨리 지나가버리는 것 같아요.

 

게임이 취미였는데

야근하거나, 퇴근하면 회식하거나, 둘 다 안하더라도

집에 오면 피곤해서 웹서핑만 멍하니 하다가 잠들게 됩니다.

분명 어렸을 때에는 잠을 안 자더라도 게임을 하곤 했는데

지금은 잠이 더 좋네요ㅎㅎ

 

새삼 느끼는 거지만

좋아하는 것들을 하나 둘 씩 포기하는게 되는 것 같아요.

 

눈물도 많아지고,

생각도 많아지고,

특히 부모님 생각도 많이 나고,

어렸을 때 추억도 많이 생각나고,

아직 어리지만

이렇게 현실 속에서 어른이 되어가나 봅니다.

 

우리 모두 힘내요.

그리고 고단함 속에서도 소소한 행복을 발견하는 날들이

가득했으면 좋겠어요.

 

 

?

띵크커뮤니티

사람사는 이야기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공지 회원가입 경로 폴라 2018.05.21 1189
공지 띵크 사이트가 날라갔네요 ㅠ 폴라 2018.05.21 589
9 허허.. 오랜만에 왔더니 ㅠ.ㅠ 물망초 2019.05.02 51
» 직장생활 쉽지 않네요 ㅎㅎ 김멀록 2019.03.24 50
7 2월 말에 잠시 접속 중단 (2월 20일~) 했다가 재개! 1 폴라 2019.02.11 499
6 저의 근황 보고 합니다^^ 1 폴라 2018.12.29 733
5 벌써 2018년도 끝나가고, 직딩 3개월차가 되었습니다. 1 김멀록 2018.12.20 528
4 오랜만입니다. 2 Silvcat 2018.11.12 673
3 정선으로 발령받았습니다. 2 김멀록 2018.09.27 518
2 저도 오랜만에 한마디 ^^ 3 폴라 2018.06.29 321
1 안녕하세요. 오랜만에 글씁니다. 2 김멀록 2018.06.27 803
Board Pagination Prev 1 Next
/ 1